• 대전 26℃
  • 세종 23℃ 1mm
  • 충북 24℃ 1mm
  • 천안 26℃
  • 계룡 24℃
  • 공주 23℃ 1mm
  • 논산 27℃
  • 당진 27℃
  • 보령 27℃
  • 서산 28℃
  • 아산 28℃
  • 금산 25℃
  • 부여 28℃
  • 서천 28℃
  • 예산 28℃
  • 청양 27℃
  • 태안 27℃
  • 홍성 26℃
실시간 치타속보
  >   사람들 >   뉴스
윤여환 교수 '박팽년 영정' 국가표준 지정
직계후손 유전자 분석 등 2년간 제작노력 '결실'
가로 110·세로 180cm… 육신사기념관 전시키로
       
면번호 : 22면
입력 : 2010-01-11 17:48
joongdo.kr/pq?201001110138
충남대 회화과 윤여환(58·사진)교수가 2년 동안 제작한 박팽년(1417~1456) 영정이 국가표준영정 제81호로 지정됐다.

박팽년은 그의 부친 박중림과 함께 집현전 학사였으며 세조 때 단종 복위를 도모하다 목숨을 잃는 사육신의 한 사람이었다.

윤 교수는 박팽년의 얼굴 특징을 찾아내기 위해 지난 2008년 11월 '얼굴 연구소'에 의뢰해 직계후손인 순천 박씨 문중 얼굴을 촬영, 순천 박씨가 가진 동일 형태의 용모 유전인자를 분석한 계측도를 모본으로 영정을 제작했다.

표현기법은 조선시대 초기영정양식으로 제작, 비단 뒤에서 칠하는 배채법이 적용돼 비단의 결을 살리면서 색이 발현되도록 했다.

표정과 자세는 학자적 품격과 충절의 기상이 서린 모습으로 전신교의좌상으로 가로 110cm, 세로 180cm 크기며, 대구시 달성군 하빈면 묘리 '육신사기념관'에 봉안돼 전시될 예정이다.

한편 윤 교수는 그동안 유관순 열사, 논개, 정문부 장군 등 국가표준영정을 제작한 바 있다. /박은희 기자
기사입력 : 2010-01-11 17:48           면번호 : 22면       <박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네티즌 의견 * 의견쓰기 300자까지 가능하며,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운영자 원칙]
* 영문으로만 작성된 제목삭제 될 수 있습니다.
작 성 자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보안문자
 
포토뉴스 더보기
온라인 뉴스룸 더 많은 콘텐츠 보기
멀티미디어 영상 더보기
[영상]강릉 경포 해변에 펼쳐진 환상의 묘기! 블랙이글스 에어쇼